Generic Section Container

다음 동영상

스톡홀름 1912 오피셜 필름 | The Games of the V Olympiad Stockholm, 1912

5초 후에 재생됩니다 일시정지
Official Films
오리지널Official Films

평창 2018 오피셜 필름 | Crossing Beyond

올림픽 다큐멘터리에 접근하는 방법에서 확실히 버드 그린스펀의 휴머니스트적 방식에 영향을 받은 이 영화는 올림픽 본선에 진출해 메달을 획득하려는 선수 6명의 운명을 따르고 있습니다. 다큐멘터리 전반부는 선수들의 배경을 묘사하고, 그들의 훈련 준비과정, 두 명의 경우는 시상대에 오르는 짜릿함을 경험했습니다. 각 선수는 고국인 아프가니스탄과 오스트리아, 가나, 영국, 대한민국에서 긴 인터뷰를 진행했습니다. 남북한이 군사적인 긴장관계에 있으면서도 여자 아이스하키 단일팀을 구성했다는 점은 이번 동계 올림픽에서 가장 눈길을 끄는 요소였습니다. 이승준 | 2018 | 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