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체조

“극심한 스트레스”를 느낀 후 슈투트가르트 우승을 만끽한 바일스

준비과정이 완벽치 않았음에도 시몬 바일스는 슈투트가르트 월드컵알 차지했고, 다음에 “더 어려운 도전”을 해야한다는 걸 인정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