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

[단독] 비비아나 슈타인하우스: 유럽 최고 여자 심판의 삶

독일의 비비아나 슈타인하우스는 여자 심판으로는 처음으로 유럽 남자 1부리그 정규 심판이 됐습니다. 분데스리가의 개척자인 그녀는 언젠가 여자 심판이 남자 월드컵 결승전 주심을 맡게 되는 날이 올 것이라고 확신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