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사격

대기만성 하이디 디텔름 거버, 도쿄에서 만개할 준비

하이디 디텔름 거버는 30대 후반에 사격선수가 됐습니다. 호텔에서의 직업에서 선수로 전환한 뒤, 47세의 나이로 리우 올림픽에서 메달을 획득했습니다. 이제 하이디는 도쿄에서 어린 선수들과의 도전을 준비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