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탁구

도쿄에서 역사창조를 앞두고 있는 탁구 베테랑 올로푼케 오쇼나이케

올해 44세인 나이지리아의 오쇼나이케는 아프리카 여자 선수로는 처음으로 올림픽 7회 출전을 기록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