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점! 카타리나 위트: "퀸터플이 필요한지 모르겠다"

카타리나 위트의 우아한 빙판 연기는 '시와 같은 움직임'이라는 별명이 있습니다. 2회 올림픽 챔피언은 그녀의 스포츠와 퀸터플 점프에 대해 솔직하게 말했습니다. "나는 퀸터플 점프가 필요한지 모르겠다. 결국에는 피겨 스케이팅이고, 예술이다. 사람들에게 감동을 주는 것이다" 새 시즌을 앞두고 그녀는 이렇게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