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잔 2020으로 향하는 선수들에게 최고의 팁을 공유한 키칸 랜달

동계 올림픽 크로스컨트리 스키 챔피언이 유스 올림피언에게 경험을 즐기고 세계의 라이벌들과 친구가 될 것을 권유했습니다. 평창 2018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이후 암 진단을 받은 미국 출신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