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도

마일린다 켈멘디: "내가 계속 승리하는 이유"

코소보의 첫 올림픽 챔피언이 고국 팬들의 응원에 더이상 압박을 느끼지 않는 이유를 이야기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