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메리 콤: "어린 복서들이 나처럼 되기를"

6회 월드 챔피언인 메리 콤은 아직 더 많은 성공에 목말라 있습니다. "올림픽 금메달을 딴다면, 만족할 거라고 생각했었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꿈을 꾸지 않는다면, 복싱에선 포인트를 획득할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