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배구

브루누 헤젠지: 다시 뛰는 브라질의 심장

올림픽 챔피언 브라질은 작년 네이션스리그에서 시상대에 오르는 데 실패한 뒤 브루누 헤젠지와 월리스 데 소우사에게 기대를 걸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