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스켈레톤

‘블랙팬서’의 눈으로 본 스켈레톤 시즌을 팔로우하세요

평창에서 활약한 가나의 아콰시 프림퐁은 2018-19시즌을 보는 색다른 방법을 Olympic Channel에 제공할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