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

자메이카의 비밀병기: 여학생 조디 브라운

그 누구도 이 17세짜리 학생이 FIFA 여자 월드컵 자메이카팀의 희망이라고 생각 못했을 것입니다. 센세이션을 일으키고 있는 조디 브라운은 동네 남자 아이들과 공을 차며 축구 실력을 길렀고, 2019년 프랑스에서 국가를 대표하게 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