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탁구

정상을 노리는 11세 케냐 탁구 신동

어린 제니 콤펠은 아프리카 게임즈에서 국제무대에 데뷔했습니다. 그녀는 라바트 대회에서 처음으로 비행기를 탔고, 자기의 영웅인 디나 메쉬레프와 훈련을 하는 등 인생의 경험을 했습니다. 그녀는 미래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