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비에르 페르난데스, 하뉴-첸 라이벌 관계 "그들을 더 몰아붙일 것"

평창 2018 동메달리스트인 페르난데스는 Olympic Channel과의 인터뷰에서 두 번째 세계 정상에 오른 네이선 첸과 더블 올림픽 챔피언 하뉴 유즈루의 라이벌 경쟁이 피겨에는 좋은 점이라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