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

6번째 미국 타이틀에 대한 소셜미디어 반응에 '심쿵'했다는 바일스

4회 올림픽 금메달리스트는 타이기록을 세운 캔자스 시티에서의 퍼포먼스 이후 다른 훌륭한 선수들과 유명인들이 칭찬한 것에 대해 "저를 알아봐주셨어요"라고 말했습니다. 시몬 바일스는 우리에게 내셔널 체조 챔피언십에서 역사적인 트리플 더블을 성공시킨 것에 대해 '그저 행복'하다고 말했습니다. 여전히 22세인 그는 2019년 10월 열리는 월드 챔피언십과 도쿄 2020에서도 가장 강력한 우승후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