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모든 계절의 여인

안드레아 에스카우는 리우 2016 패럴림픽 6번째 금을 획득했고, 평창에서 46세에 7번째 금을 땄습니다. 이게 끝이 아닙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