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육상

정신건강을 먼저 챙겨야하는 임무에 대해서 말한 알렉시 파파스

알렉시 파파스(30)는 리우 2016 올림픽 10,000m 결승전에서 그리스 신기록을 수립하며 고국 팬들을 열광하게 만들었습니다. 그러나 고조됐던 감정은 곧바로 곤두박질 쳤습니다. 파파스는 자신이 겪었던 일을 다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