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체조

눈물흘린 바일스 "당신의 임무는 하나였지만, 우리를 지켜주지 못했다"

올림픽에서 네 개의 금메달을 획득한 시몬 바일스가 캔자스 시티에서 열린 2019 US 내셔널 체조 챔피언십에서 미국 체조와 래리 나사르의 성추행 스캔들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중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