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영

올림픽 수영 역사상 최고령 금메달을 차지한 어빙

미국 앤써니 어빙(당시 35세)이 50m 자유형 경기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2000 시드니 이후 16년만에 금메달을 따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