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전히 배고픈 프로데노

베이징 2008 금메달리스트인 얀 프로데노가 17년 동안 프로 트라이애슬론 선수로 활약했지만, 더 강해지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