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영

남자 400 IM에서 금메달을 차지한 일본

하기노 코스케가 남자 400m 개인혼영 결승 마지막 25m에서 미국의 체이스 캐일리쉬를 잡아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