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축구

파리 2024 금메달을 노리는 그리즈만

프랑스 스타 그리즈만은 벌써 홈에서 열리는 파리 2024 올림픽을 염두에 두고 있습니다. "커리어의 마지막 목표가 될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