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썽쟁이' 리폰이 보여준 초현실적인 올림픽

미국의 피겨 스케이팅 선수 애덤 리폰은 얼음판 위에서의 경기력만큼이나 유머와 정직함으로 평창에서 주목받는 인물이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