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육상

1936 올림픽 출전 거부 당했던 유대인 선수 103세로 별세

높이뛰기 유력한 금메달 후보였던 마가렛 베르그만 랑베르는 출신 때문에 독일 팀에서 추방당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