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수영

카일 찰머스: 카일렙 드레슬과의 진흙탕 싸움이 좋다

리우 2016 올림픽 챔피언 카일 찰머스는 100m 자유형에서 백투백 우승을 차지해 알렉산더 포포프와 피에터 판 덴 후헨반트의 발자취를 따르고자 합니다. 호주 출신의 찰머스는 단독 인터뷰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