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카엘라 쉬프린, 마르첼 히르셔 그리울 것

더블 올림픽 챔피언인 미카엘라 쉬프린은 스타 선수였던 히르셔와 린지 본, 악셀 룬드 스빈달 등이 은퇴한 이번 시즌에는 다른 선수들에게도 스포트라이트가 분산될 것이라고 이야기했습니다. 세계 선수권이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