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카엘라 쉬프린이 로저 페더러를 롤모델로 삼은 이유

올림픽 스키에서 두 번 챔피언에 올랐던 쉬프린이 스위스 출신 테니스 레전드 페더러에 대한 존경심을 드러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