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복싱

모하메드 플리시: 알제리 복싱에 다시 영광을 가져오고싶다

알제리의 호신 솔타니는 애틀랜타 1996에서 올림픽 금메달을 딴 마지막 아프리카 선수였습니다. 모하메드 플리시와 3회 아프리칸 챔피언 압델하피드 벤차블라는 메달 가뭄을 끝내길 원합니다. 다카르에서 열리는 아프리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