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수영

엄마의 도전, Part 2

올림픽 수영 메달리스트 데이나 볼머는 첫째 때보다 둘째를 낳고 복귀한 것이 훨씬 쉽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