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궁

네마티, 역경 딛고 양궁 금메달 쏘다

이란의 자흐라 네마티는 심각한 교통사고로 태권도를 그만둬야 했지만, 그 역경을 딛고 양궁선수로 올림픽과 패럴림픽에 참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