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파워리프팅

헬싱보리에서 열린 역대급 -57kg 클래식 결승을 다시 감상하세요

철인 2종경기 출신인 메건 스캔론이 세 번이나 세계 신기록을 수립했지만 캐나다의 마리아 흐티를 넘어서지 못했습니다. 흐티는 2019 월드 클래식 역도 챔피언십에서 엄청난 데드리프트로 종합 우승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