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루지

쉬바 케샤반, 베이징 2022에 도전하지만 새로운 재능 육성에 초점

인도의 6회 올림피언 쉬바 케샤반에게는 베이징 2022를 통해 현역 복귀를 하지 않을 이유가 없었습니다. 그러면서 "다시 한 번 루지 트랙에 뛰어들지 않으려면, 엄청난 자제력이 필요합니다"라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