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체조

도쿄 2020 이후 물러날 계획인 시몬 바일스

4회 올림픽 챔피언에 빛나는 그녀는 일본 도쿄 올림픽까지만 선수로 뛸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