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피드 스케이팅 웃음의 암살자!

그녀는 지구상에서 가장 환한 웃음을 가진 선수이지만, 속으면 안됩니다. 17세의 마메 바이니는 평창에서 어두운 면을 드러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