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올림픽을 즐긴 태국 축구 생존선수들

선수들은 토마스 바흐 IOC 회장과 같이 앉아 경기를 관전하며 부에노스 아이레스의 에너지를 받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