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회

평창 2018 올림픽 성화 채화식에서의 토마스 바흐

IOC 회장 토마스 바흐는 평창 2018 동계 올림픽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연설을 여기서 시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