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서핑

끝나지 않은 패밀리 비지니스

세계 넘버 2 서퍼 레이키 피터슨은 그녀의 어머니를 챔피언십 수영선수로 만들어줬던 경쟁력을 똑같이 갖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