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육상

라이벌 케터린 이바구엔에 대한 울리마 로하스의 생각 "난 그녀를 존경"

23살의 올림픽 은메달리스트는 우리에게 리우 금메달리스트 이바구엔과 경쟁하는 것이 어떤지 말했습니다.